상리면 연꽃공원 정자 현판식 열려

> 뉴스 > 읍면동뉴스

상리면 연꽃공원 정자 현판식 열려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7-18 오후 05:27:28  | 수정 2017-07-18 오후 05:27:28  | 관련기사 건

상리면연꽃공원현판식(1).JPG

 

17, 고성군 녹지공원과장, 상리면 이장협의회장 등 상리면 기관단체장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꽃공원 내 정자 2동의 현판식을 가졌다.

 

연꽃공원 입구 쪽 정자는 연꽃공원을 의미하는 연담루(蓮潭樓), 못 안에 위치한 정자는 정자에서 그윽한 연꽃향기와 물속에서 뛰노는 고기떼의 즐거움까지 살필 수 있다는 의미인 지락정(知樂亭)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정종호 상리면장은 최근 연꽃공원 데크보수공사를 마무리하고 연못 내 분수를 설치해 주민과 관광객에게 안전하고 시원한 쉼터를 제공하고 있다앞으로도 관광객들에게 더 의미 있는 공간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근종 녹지공원과장은 연꽃공원이 여름날의 추억을 제공하는 휴식처로서 매년 관람객 수가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앞으로도 지역 특색을 살린 자연경관을 많이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현판제작에 글과 서각 재능을 기부한 상리면 척정마을 최낙관 씨와 이보성 씨가 고성군수 권한대행의 감사패를 받았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