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암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온정의 손길 쏟아져

> 뉴스 > 읍면동뉴스

마암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온정의 손길 쏟아져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01-18 오후 05:22:01  | 수정 2018-01-18 오후 05:22:01  | 관련기사 건

777.jpg

 

지난 9, 마암면 보전리 동정마을 허모씨(,76)와 정모씨(,66)주택에 각각 화재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주택이 모두 타버려 거주지 확보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같은 날, 이 소식을 들은 동정마을 정대영 이장을 비롯한 마을 주민들은 십시일반 모은 성금 30만원을 전달하고 마을회관에 임시거처를 마련해주었다.

 

이어 정성욱 마암면장과 마암면 적십자회(회장 노숙자)가 임시거처지를 방문해 담요, , 생필품 등 긴급구호물품과 쌀, 라면을 전달했다.

 

또 마암면청년회(회장 최두소)17, 면사무소를 방문해 주택화재 피해가정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999.jpg

 

아울러, 18일에는 마을주민들과 면사무소 직원 등 30여명이 참여해 주택잔해철거, 쓰레기수거 등에 힘을 보탰다.

 

정성욱 마암면장은 피해가정이 하루빨리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조해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한 모든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