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교육청, 하일면 농촌 일손돕기 나서

> 뉴스 > 읍면동뉴스

경남도 교육청, 하일면 농촌 일손돕기 나서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06-05 오전 10:00:34  | 수정 2018-06-05 오전 10:00:34  | 관련기사 건

1.jpg

 

경남도교육청은 지난 1, 하일면 송천리 송천1구마을 취나물과 참다래 재배 농가를 찾아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날 직원 40여명이 참여해 취나물 하우스 비닐 걷기, 참다래 과수원 잡초 제거, 차광막 설치, 취나물 캐기 등 작업으로 농가에 힘을 보탰다.

 

박용한 경남도교육청 총무과장은 일회성에 그치는 활동이 아니라 앞으로 매년 2회씩 꾸준하게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jpg

 

농가 관계자 서을선(52)씨는 차광막을 치는 작업은 혼자서 할 수 없어 엄두도 못 내고 있었는데 이렇게 큰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여창호 하일면장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도움의 손길을 건내준 경남도교육청 직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앞으로도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논평]한반도 대전환, 본격적 추진 단계로 진입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