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수마을 ‘무인 양심가게’ 이웃돕기 성금 맡겨

> 뉴스 > 읍면동뉴스

매수마을 ‘무인 양심가게’ 이웃돕기 성금 맡겨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2-04 오후 07:33:14  | 수정 2018-12-04 오후 07:33:14  | 관련기사 건

1.jpg

 

고성읍에서 통영 방면으로 가는 길목에 있는 매수마을은 마을 주민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무인 양심가게를 운영하고 있다.

 

매수마을은 지난 3, 올해 무인 양심가게 운영 수익금 378000원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맡겨 우리 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매수마을(이장 홍대석)은 시금치, 옥수수 같은 작물 재배를 주업으로 하는 작은 시골마을로 마을 주민들이 당장 생필품이 필요한 경우 고성읍내 까지 가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는데, 지난 2016년 마을기금 2000만원과 주민들이 십시일반 내놓은 기금 1200만원을 들여 무인(無人) 양심가게를 열었다.


2.jpg

 

이 양심가게는 마을주민인 장윤기(58), 김말연(66) 씨의 헌신적인 봉사로 운영이 활발히 이뤄지고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허옥희 고성읍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마을 주민들의 양심과 훈훈한 마음이 담긴 성금을 소중히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