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면 출향인 김승환 씨, 고향 이웃위해 도배지 150통 맡겨

> 뉴스 > 읍면동뉴스

동해면 출향인 김승환 씨, 고향 이웃위해 도배지 150통 맡겨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7-23 오후 05:56:41  | 수정 2019-07-23 오후 05:56:41  | 관련기사 건

동해면 출향인 김승환 씨, 고향 이웃위해 도배지 150롤 기탁.jpg

 

고성 동해면 내곡리가 고향인 김승환(42)씨는 23, 어려운 고향 이웃의 집수리에 써달라며 도배지 150통을 맡겼다.

 

김승환 씨는 진주시 상평동에서 신한벽지를 운영하고 있다.

 

김 씨는 고향을 떠나있지만 고향에 대한 사랑과 관심은 늘 한결같다고향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조석래 동해면장은 고향을 떠나도 잊지 않고 고향사랑에 나서주신 기탁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도배지는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가정을 위해 잘 쓰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