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삼산면 보타암, 지역사랑 15년 째 이어져

> 뉴스 > 읍면동뉴스

고성군 삼산면 보타암, 지역사랑 15년 째 이어져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5-11 오후 04:36:03  | 수정 2020-05-11 오후 04:36:03  | 관련기사 건


- 불우이웃돕기 물품으로 라면 100박스 기탁


고성군 삼산면 보타암, 지역사랑 15년간 실천하다 (2).jpg


삼산면 덕산마을 보타암(주지: 명수스님)은 불기 2564년 석가탄신일을 맞아 5명의 신도들이 511, 삼산면사무소를 찾아 256만 원 상당의 라면 100박스를 맡겼다.

 

보타암에서는 15년 동안 해마다 2번씩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쌀과 라면 같은 식품을 맡겨왔다. 

보타암 주지 명수스님은 작은 것이지만,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고 삼산면을 아름답게 하는데 힘을 보태고 싶었다며 신도 300여 명의 마음을 전했다.


이번에 맡긴 물품(라면 100박스)은 관내 저소득층과 독거노인, 한부모, 다문화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30년 묵은 민원 속 시원히 해결한 고성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