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리면 주민자치회, 주민들 손으로 마을 꽃길 만든다

> 뉴스 > 읍면동뉴스

상리면 주민자치회, 주민들 손으로 마을 꽃길 만든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5-15 오후 04:37:07  | 수정 2020-05-15 오후 04:37:07  | 관련기사 건

상리면 척정마을 꽃길조성사업.jpg 


고성군 상리면 주민자치회원과 척정마을 주민 30여 명은 513, 마을 진입로 꽃길을 만들었다.

 

이번 사업은 고성군 주민참여예산 공모사업에 뽑힌 사업으로, 상리면 척정마을 꽃길을 만드는데 5백만 원의 사업비가 들었다.

 

상리면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환경정비는 물론 올 가을 연꽃공원과 척정마을 일원에서 열리는 허수아비 축제의 분위기를 띄우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성갑 척정마을이장은 척정마을은 상리면사무소가 있는 곳으로 지금도 아름답고 살기 좋은 고장으로 소문난 곳인데 오늘 심은 꽃나무들이 피면 지역민들은 물론 우리 고장을 찾는 분들이 더 좋아 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진군현 주민자치회장은 주민자치 위원들이 꽃길 만드는데 스스로 참여해 환경을 바꾸려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앞으로도 지역 발전을 위해 주민자치회가 앞장 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상리면에서는 오는 10월 초 연꽃공원 일원에서 허수아비 축제를 열 예정이며, 마을과 주민자치회에서는 행사 때에 맞추어 꽃을 피우는 것들로 다음에 더 심을 계획이다.

 

고성군 주민참여예산제는 올해부터 사업 제안에서부터 시행까지 주민들의 참여를 확대해 주민 스스로 자신이 속한 공동체를 가꿔나가게 된다.

 

올해 공모사업 진행 절차는 코로나19로 인해 서면심의로 갈음해 325일 결정·교부됐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30년 묵은 민원 속 시원히 해결한 고성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