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통영국제음악제 봄시즌 개막

> 뉴스 > 관광문화뉴스

2007 통영국제음악제 봄시즌 개막

한창식 기자  | 입력 2007-03-24  | 수정 2007-03-24 오후 5:09:48  | 관련기사 건

 

세계적인 작곡가 윤이상(1917~1995) 선생을 기리는 2007 통영국제음악제가 23일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윤이상 선생의 탄생 90주년을 기념해 그의 1986년 작품인 ‘만남’을 주제로 마련된 통영국제음악제 봄 시즌 행사는 이날 오후 7시30분 개막연주회를 시작으로 오는 29일까지 통영시민문화회관에서 동서양음악과 고전과 현대음악이 다양하게 연주된다.

 

▲ 크로노스 콰르텟

 

개막 연주회는 독일의 현악4중주단 ‘크로노스 콰르텟’이 작곡가 이도희의 곡<시나위>를 초연으로 자신들의 본령인 현대 컨템포러리 음악의 진수로 프로그램을 채웠다.


1973년 미국의 시애틀에서 결성된 크로노스 콰르텟은 지난 30여 년간 단 한가지 비전, 즉 두려움 없는 탐구정신과 함께 현악 4중주 범위 확장을 위해 꾸준히 매진해 왔고, 이를 예술적으로는 물론 대중적으로도 성공시킨 대표적인 현대음악 전문 앙상블이다.

 

<통영인터넷뉴스 제공>

             <이 기사는 고성인터넷에서 100년 간 언제든지 볼 수 있습니다.>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창식 기자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