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항포관광지 자연예술원 원추리꽃 만발

> 뉴스 > 관광문화뉴스

당항포관광지 자연예술원 원추리꽃 만발

이둘남 기자  | 입력 2007-07-11  | 수정 2007-07-11 오후 6:09:40  | 관련기사 건

당항포관광지 야생화 산책로를 따라 걷다보면 여름을 대표하는 노란 원추리 꽃이 만발한 자연예술원에서 수석을 감상하며 자연의 아름다움을 한껏 느낄 수 있다.

 


자연예술원은 약 14,215㎡(4,300평)의 야생화 동산과 어울어져 자연의 조화를 돌에 조각한 듯한 정원석 37점을 전시한 공원으로 흐드러지게 핀 꽃들과 함께 마치 미술관에 온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킨다.


당항포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야생화 낙원인 자연예술원에서는 가족과 함께 집안의 정원을 거닐 듯 편안한 마음으로 구석구석 심어놓은 온갖 초록 야생화들의 맑은 향기와 신선한 기운을 느낄 수 있어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Copyrightsⓒ고성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뉴스 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이둘남 기자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