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바지 휴가철, 고성 당항포 오토캠핑장 ‘인기’

> 뉴스 > 관광문화뉴스

막바지 휴가철, 고성 당항포 오토캠핑장 ‘인기’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08-17 오후 03:51:07  | 수정 2018-08-17 오후 03:51:07  | 관련기사 건

당항포오토캠핑장.jpg 


 

당항포관광지는 여름 휴가철 막바지에도 자연 속에서 여유를 즐기려는 캠핑족으로 가득하다.

 

본격 여름휴가 기간인 지난 71일부터 817일까지 3,960여명이 캠핑장을 찾았다.

 

특히 폭염이 한풀 꺾인 지난 주말에는 캠핑을 할 수 있는 사이트 대부분의 예약이 꽉 찰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당항포 오토캠핑장이 이처럼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것은 낮에는 공룡을 주제로 한 다양한 체험을, 밤에는 별빛 가득한 밤하늘을 보며 감성 캠핑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매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캠핑장이 공룡세계엑스포 주 행사장인 당항포관광지 내에 있어서 캠핑장 이용객은 5D 입체영상관, 공룡캐릭터 조형물 등 당항포관광지 내 각종 체험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해가 지면 도심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별들이 밤하늘에 쏟아져 내려 별자리를 관찰하는 특별한 재미도 있다.

 

당항포 오토캠핑장은 2135면적에 총 114개 사이트가 있으며 각 구역마다 식수대, 샤워실, 취사장, 화장실, 전기시설 등 웬만한 편의시설은 모두 갖추고 있어 실내숙박시설 못지않다.

 

캠핑장 이용료는 한 사이트 당 45000~5만원이다.

 

8동의 펜션을 운영하고 있어 텐트장비가 없이도 대가족단위가 이용하기 좋다.

 

고성군 관계자는 도심 속 실내 휴가지를 떠나 자연 속에서 여유를 즐기며 재충전 할 수 있는 당항포 오토캠핑장에서 막바지 여름휴가를 즐겨볼 것을 추천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