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지사배 고성전국마라톤대회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경상남도지사배 고성전국마라톤대회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1-07 오후 03:14:13  | 수정 2018-11-07 오후 03:14:13  | 관련기사 건

11월 11일 전국 마라톤동호인 고성 당항만 달리다!(지난해 대회사진) (1).JPG

 

1111, 전국 마라톤동호인들이 고성 당항만을 달린다.

 

오는 11, 회화면 당항포관광지 일원에서 2018 경상남도지사배 고성전국마라톤대회를 연다.

 

경상남도육상연맹(회장 황윤철)이 주최하고 경상남도육상연맹·고성군육상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 선수 2000여명이 참가해 천혜의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당항만을 달리게 된다.

 

대회는 5건강달리기, 10, 절반구간과 전 구간으로 나눠 진행된다.

 

고성군에서는 42.195를 달리는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대회 본부에 응급의료 칸막이 공간을 운영하고 주요지점마다 응급차와 응급구조사를 둘 예정이다.

 

11월 11일 전국 마라톤동호인 고성 당항만 달리다!(지난해 대회사진) (2).JPG

 

또 선수 뒤쪽에 응급구조차량이 따르고, 구간마다 응급처치를 위한 자전거 순찰을 운영한다.

 

아울러, 고성경찰서 교통통제계획서를 중심으로 종합 교통안전을 추진하며 위험지점에 교통통제 요원을 둬 안전사고 없는 대회운영에 조금도 허술함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대회에 앞서 원만한 대회 진행과 참가선수의 안전을 위해 6, 고성군문화체육센터에서 대회종사자들을 교육했다.

 

종사자교육에 경찰과 주로배치 종사자, 자원봉사자 등 200여명이 참석해 대회운영의 전반적인 설명과 알아둬야 할 것들을 교육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