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거류산 등산잔치 성료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거류산 등산잔치 성료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11-26 오전 09:23:12  | 수정 2018-11-26 오전 09:23:12  | 관련기사 건

11월24일 엄홍길대장과 함께하는 제8회 거류산등산축제 (2).JPG


지난 24, 8회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거류산 등산잔치가 거류면 엄홍길전시관과 거류산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거류면발전위원회가 주관한 이번 등산잔치에 엄홍길 대장과 백두현 군수, 박용삼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찾아온 산악인 등 1000여명이 참가했다.

 

산을 오르기에 앞서 엄홍길 대장한테서 배우는 등산요령법 시간은 등산객의 큰 호응을 얻었다.

 

등산 갈래는 왕복 7.7, 4, 9모두 3갈래 중 참가자의 수준에 맞는 길을 선택해 등산할 수 있도록 했다.

 

11월24일 엄홍길대장과 함께하는 제8회 거류산등산축제 (7).JPG


11월24일 엄홍길대장과 함께하는 제8회 거류산등산축제 (4).JPG

 

또 작은음악회, 무료 음식장터, 군고구마 시식, 향토음식 판매장, 공룡나라쇼핑몰 간이 판매장을 운영해 고성을 찾은 산악인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엄홍길 대장은 고성이 고향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산악인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고성군 출신 엄홍길 대장과 전국의 산악인이 함께한 의미 있는 등산행사를 열어 매우 뜻깊다이번 행사로 엄홍길 대장의 도전정신과 용기를 이어받고 거류산의 좋은 기운을 받는 의미 있는 하루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황영주 위원장은 거류산 등산잔치에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