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 4월 26일부터 4월 28일까지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 4월 26일부터 4월 28일까지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3-07 오후 01:43:44  | 수정 2019-03-07 오후 01:43:44  | 관련기사 건


- 당항포대첩축제위원회 제1차 임시회 개최

- 당항포관광지 일원서 당항포! 승전의 깃발주제로 열려


당항포대첩축제위원회 제1차 임시회.jpg

 

18회 당항포대첩축제가 오는 426일부터 428일까지 3일 동안 고성군 고성읍과 회화면 당항포관광지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선조 27(1594423, 음력 33) 왜선 31척을 쳐서 침몰시킨 제2차 당항포해전 승전날을 기념해 열린다.

 

당항포대첩축제위원회(위원장 빈영호)는 지난 6, 1차 임시회를 열어 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 개최의 건을 상정하고 이를 가결시켰다.

 

또 해마다 7월에 열리던 축제를 올해부터는 423일 제전향사일이 속한 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를 축제기간으로 정했다.

 

이번 축제는 당항포대첩축제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고성군과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조직위원회가 후원한다.

 

더구나, 당항포대첩의 역사적인 의미를 강화하기 위해 당항포대첩축제 승리의 거리 대행진을 열고 고성읍 송학고분군에서 개장식을 연다.

 

축제는 426일 저녁 6, 고성읍시가지 일원에서 거리 행진으로 시작한다. 퍼레이드에는 충무공 이순신, 의녀 월이, 조선수군, 거북선, 해군 군악대, 의장대를 포함한 130여명이 나선다.

 

이어 저녁 730분부터 9시까지 고성읍 송학동고분군 특설무대에서 개장식이 열린다.

 

개장식에는 대형LED 전광판을 통해 당항포대첩 홍보영상물이 상영되고 퍼포먼스, 초청가수와 예술팀 공연, 불꽃놀이가 펼쳐진다.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당항포관광지 내 이순신테마공원에서 문화마당 이순신 체험마당 전통놀이마당 거북선마당 체험행사가 진행돼 따스한 봄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여러 가지 즐길거리를 내놓을 예정이다.

 

빈영호 당항포대첩축제위원장 이번에 처음으로 거리행진을 함으로서 충무공 정신을 이어받은 차별화된 축제가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성공적인 축제 개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대북 식량지원을 새로운 돌파구로 만들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