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농악 제40회 경남민속예술축제 참가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고성농악 제40회 경남민속예술축제 참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5-01 오후 06:32:35  | 수정 2019-05-01 오후 06:32:35  | 관련기사 건

고성농악! 경남민속예술축제에 북을 울리다! (1).jpg


59일부터 10일까지 이틀 동안 의령군 서동행활 공원 다목적운동장에서 열리는 제40회 경남민속예술축제에 고성농악이 참가한다.

 

고성군 민속예술을 대표해 고성오광대보존회(회장 이윤석)가 고성농악을 선보인다.

 

고성오광대보존회는 전통연희를 전공한 전문 보존회원을 중심으로 고성농악의 전문성을 높이고 고성농악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올 1월부터 집중 연습에 들어갔다.

 

고성농악의 이돈근 상쇠를 포함한 30명의 회원들은 고성군의 문화예술을 널리 알리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에 온 힘을 다했다.

 

고성농악! 경남민속예술축제에 북을 울리다! (2).jpg

 

백두현 군수는 이번 경남민속예술축제에서 좋은 성과를 거둬 고성군 전통예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기 바란다며 많은 군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고성군은 지난 2016년 고성농악 복원사업을 벌여 국가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보존회의 전승자들을 중심으로 사라져 가는 고성군 고유의 농악을 찾아냈다.

 

지난 20161219일에 고성군 역도경기장에서 고성농악 복원발표공연을 연 바 있으며 옛 조상의 문화를 이어받아 농악이 가지는 농촌지역 공동체 문화와 정신, 농악의 어울림과 소통을 이어나가기 위해 읍·면 농악대를 중심으로 고성농악을 보급·발전시키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입장’, 해괴망측한 일본말이 우리말 버려놔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