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항포관광지 엑스포주제관, 새롭게 탈바꿈

> 뉴스 > 관광문화뉴스

당항포관광지 엑스포주제관, 새롭게 탈바꿈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8-29 오후 04:06:39  | 수정 2019-08-29 오후 04:06:39  | 관련기사 건


- 엑스포주제관(4D), 한반도공룡발자국화석관(5D) 영상물 격 높여


공룡 엑스포주제관(4D).jpg

 

고성 당항포관광지에서 어린이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던 엑스포주제관(4D), 한반도공룡발자국화석관(5D)이 새롭게 태어난다.

 

고성군은 27, 당항포관광지에서 황규완 관광지사업소장과 황종욱 엑스포 사무국장을 비롯한 직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4D, 5D 영상물제작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영상물 용역 수행기관 2곳이 발표자로 나서 사업개요 콘텐츠 사례 분석 추진일정 및 관리계획 질의응답 순으로 보고회를 열었다.

 

엑스포 5D영상(1).jpg

 

5D 용역 수행 업체는 돔 형식의 5D 서클비전의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중심인물 설정 FHD 2K 화질의 3D 시뮬레이션 구현 화려한 애니메이션으로 시각적 효과 극대화 익사이팅한 영상에 맞는 음향 장비 업그레이드를 방안으로 내놓았다.

 

이어 4D 용역 수행 업체는 4D 영상관의 강점인 바람과 진동의 4D 효과 극대화를 위해 감정이입이 가능한 캐릭터와 스토리 구현 진동과 바람 효과를 극대화하는 스토리 전개를 방안으로 내놓았다.

 

한반도공룡발자국화석관(5D) (2).jpg

 

이어 참석자들은 5D 입체 효과 구현 가능성, 5D 실사 제작의 장단점, 4D영상물 스토리 라인 개선 방안에 대한 여러 의견을 나눴다.

 

이번 4D, 5D 영상물 제작 용역은 내년 2월 말 준공 예정이며 사업비는 4D 영상물에 37000만원, 5D 영상물에 47000만원을 각각 들인다.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는 사라진 공룡, 그들의 귀환이라는 주제로 내년 417일부터 67일까지 52일 동안 고성군 당항포 관광지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