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위섬’의 가수 김원중, 경남 고성서 공연

> 뉴스 > 관광문화뉴스

‘바위섬’의 가수 김원중, 경남 고성서 공연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11-28 오후 03:16:00  | 수정 2019-11-28 오후 03:16:00  | 관련기사 건


- 12419, ‘2019 방방골골 문화공감사업의 하나로 열린다


‘바위섬’의 가수 김원중, 경남 고성서 공연(1).JPG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문화공감방방골골 공모사업에 뽑힌 김원중의 달거리 공연이 오는 124일 저녁 7시 고성군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고성군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골골 문화공감사업의 하나로 열린다.

 

공연은 생명과 평화를 주제로, 작가 주홍의 샌드애니메이션 지역의 정서를 가요의 감성으로 표현하는 김원중과 느티나무밴드 공연 팝페라 빅맨싱어즈공연 월드뮤직그룹 루트머지공연 포크그룹 듀오 꽃향공연 영화 속 노래 찾기와 같은 여러 분야와 구성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더구나 향토냄새가 베인 작품을 선보이는 서당 한승구 화백과 가수 배진아 씨가 특별손님으로 함께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바위섬’의 가수 김원중, 경남 고성서 공연(3).jpg

 

고성군 관계자는 중앙 중심의 공연문화에서 벗어나, 지역정서를 반영한 창작활동으로 지역문화를 찾아 키우는 일이 필요한 때라고 생각한다.”, “이번 행사는 지역을 이용을 대표하는 공연을 초청했다고 전하며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전국 모범사례로 손꼽히는 김원중의 달거리는 2003년부터 12년 동안 110여 회 공연을 이어오며, 예술가들의 창작역량·순수한 열정·새로운 실험정신으로 지역문화를 기르고 공연예술을 활성화해 지역을 대표하는 공연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12년 동안 공연을 이끌어 온 김원중 씨는 1985바위섬으로 등장해 30년 넘게 민중과 통일을 노래해온 가수로, 공연·교육현장·거리와 같은 여러 삶의 현장에서 노래해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지지부진한 북미협상, 한반도의 ‘새로운 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