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종합운동장 내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고성군, 종합운동장 내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7-23 오전 11:55:08  | 수정 2020-07-23 오전 11:55:08  | 관련기사 건


- 81일부터 30일까지 고성군 관내 유아 및 어린이 대상 무료 이용


1-1 고성군 종합운동장 내 무료 물놀이장 개장.jpg


고성군(군수 백두현)81일부터 30일까지 고성군 종합운동장 안 씨름장에 관내 어린이와 초등학생들에게 여름철 물놀이 장소와 쉼터로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을 연다.

 

물놀이장 문 여는 시간은 날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이용대상은 고성군에 주소지를 둔 만3~9세의 어린이와 초등학생들이다.

 

당초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과 장기화로 인해 운영하지 않는 것으로 검토했으나, 군민들이 생활 속 거리 두기에 적극 참여하고 위생수칙을 잘 지키고 있고 철저한 방역에 힘입어 고성군이 코로나19 청정지역으로 자리 잡고 있어 이와 같이 문을 열기로 결정했다.

 

최기모 체육시설담당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물놀이 시설 소독과 방역에 중점을 두고 입장객 주소지를 확인하고 명부를 작성하고, 발열 검사와 함께 생활 속 거리두기를 잘 지켜 군민들이 안전하게 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용 안전에도 신경 써서 날마다 안전관리요원과 간호사, 자원봉사자를 두고, 수질검사를 함으로써 질병을 막아 물놀이장 유지관리에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정상호 체육진흥과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모두 자신의 자리에서 힘든 시기를 보내는 요즘이지만 어린이 물놀이장에서 신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코로나19 대비 방역과 소독, 안전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