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가리비 수산물 행사 취소 결정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고성 가리비 수산물 행사 취소 결정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8-20 오전 10:49:41  | 수정 2020-08-20 오전 10:49:41  | 관련기사 건


-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수산물 홍보와 소비촉진에 주력


1-0. 제3회고성가리비수산물축제(1).JPG

 

오는 10월 열 예정이었던 4회 고성 가리비 수산물 축제를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고 군민들의 안전을 고려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지역 대표 수산물인 가리비를 주제로 한 행사가 취소된 만큼 행사를 대신해 가리비를 비롯한 고성군 수산특산물 소비계층이 넓혀질 수 있도록 소비촉진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고성군 관계자는군민들의 안전을 고려해 올해 가리비 수산물 행사는 취소했으나, 고성군 대표 수산물인 가리비 소비를 활성화 하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지난해 열었던 3회 고성 가리비 수산물 축제7만여 명이 다녀가고, 27톤의 수산물을 팔아 16억 원의 경제유발효과로 지역 경제에 도움을 주고 경남 고성군에서 생산되는 가리비를 비롯한 수산물을 전국에 알리는 성과도 거뒀다.

 

현재 자란만에서 생산하는 가리비는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고 있으며, 더구나 칼륨과 타우린 성분이 많이 들어 있어서 혈액순환과 고혈압 예방, 간기능 개선과 체중 관리에 뛰어난 효과가 있어서 여러 가지 요리에 쓰이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촛불혁명의 초심으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