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옥천사성보박물관 상설특별전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2022년 옥천사성보박물관 상설특별전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4-15 오후 03:35:37  | 수정 2022-04-15 오후 03:35:37  | 관련기사 건

 

- 옥천사와 옥천사성보박물관 부처님오신날 맞아 옥천사 역사를 한눈에 보는 상설특별전으로 蓮華玉泉(연화옥천)” 열어


전시실 모습.jpg


옥천사와 옥천사성보박물관(관장 종성스님)은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옥천사 역사를 한눈에 보는 상설특별전으로 蓮華玉泉(연화옥천)” 을 연다.

 

이번 전시는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마련된 옥천사 역사전으로, 옥천사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성보들을 한 자리에 모아 옥천사 성보가 가지는 깊은 뜻을 되새기며, 숱한 위기와 고난 속에서도 성보를 만들고 지켜온 스님들의 숭고한 정신을 알리는데 목적이 있다. 또 이번 전시로 옥천사 역사를 다시금 되짚어보고 옥천사 성보문화재에 대한 관심과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전시에는 옥천사 창건부터 고려, 조선을 거쳐 그리고 현재에 이르기까지 옥천사의 소중한 성보 약 70여점을 공개한다. 전시의 큰 흐름은 크게 시대를 나눠 3부로 돼 있는데, 신라 창건 관련 문헌, <연화옥천> 편액, 보물 <청동북>이 전시되며 무엇보다 제2부 조선시대 옥천사에서는 조선시대에 만든 여러 불상과 불화, 공예품을 만날 수 있다.

 

전시 포스터.png


이번 전시에는 잘 공개하지 않았던 수화승 우란雨蘭이 만든 <연대암 지장시왕도>(1737)와 임평任坪이 만든 <제석천도>(1781)도 공개된다. 그리고 근대기 항일독립운동과 교육에 앞장섰던 스님들의 흔적도 공개된다.

 

이번 상설특별전은 2022415()부터 202292()까지 옥천사성보박물관 2층 전시실에서 열리는데, 연화산 옥천사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성보를 한자리에 선보이는 소중한 자리로, 옥천사의 사상과 문화가 널리 알려지기를 기대한다. 상설특별전 蓮華玉泉(연화옥천)” 전시회로 옥천사 성보를 관람하면서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에 용기와 위안 얻기 바란다고 박물관 관계자는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무장애 나눔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