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박물관 인공지능 해설 앱 운용한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공룡박물관 인공지능 해설 앱 운용한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8-04 오전 10:34:05  | 수정 2022-08-04 오전 10:34:05  | 관련기사 건

1-1 공룡의 세계, 백악기로 접속하세요.jpg

 

고성공룡박물관이 인공지능 해설 애플리케이션 한반도 화석탐사시험 운영 기간을 마치고 81일 정상 운용을 시작했다.

 

애플리케이션에서는 박물관 실내 전시관의 주요 전시품 해설을 보고 들을 수 있는데, 바깥 공원에 있는 여러 가지 공룡조형물의 위치와 편의시설을 한눈에 찾아볼 수 있고, 상족암 공룡 발자국과 지층을 잘 알 수 있도록 교육 동영상도 들어 있다.

 

무엇보다 박물관 건물 가운데 전시된 거대 용각류인 클라멜리사우루스의 골격과 1층 프로토케라톱스, 암모나이트와 같은 전시물은 즉시응답(큐알코드)부호로써 살아있을 때의 모습으로 볼 수 있는 증강현실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어서 구경꾼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밖에도 박물관 안에 숨겨져 있는 공룡카드를 수집하고 나만의 공룡 도감도 만들어 보고, 전국의 공룡화석과 공룡 관련 박물관에 대한 정보도 안내해 구경꾼들이 찾기 전부터 구경하고 난 뒤까지 여러 가지로 재미있게 앱을 쓰도록 했다.

 

한영대 상족암군립공원사업소장은 이번 애플리케이션은 비슷한 내용들을 갖고 있는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과 업무협약을 맺어 공동개발로 만들어졌는데, 앞으로 공룡과 관련된 전시관이나 백악기 유산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지질 분야 전체에 대한 내용으로 넓혀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앱을 쓰고 싶은 사람은 휴대전화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한반도 화석탐사> 애플리케이션을 내려 받으면 된다.


1-4 공룡의 세계, 백악기로 접속하세요.jp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어이, 고성군 행정! 나랏돈 제대로 쓰는지 좀 똑바로 살펴라!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