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진 분수대 돌판은 군비로 보수하지 않나?

> 뉴스 > 기자수첩

깨진 분수대 돌판은 군비로 보수하지 않나?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4-13 오후 06:28:05  | 수정 2022-04-13 오후 06:28:05  | 관련기사 건

b_8f9Ud018svc15mdsfhpxh0v1_1qhcn.jpg

 

틀림없이 차가 올라가면 안 되는 곳인데, 이렇게 버젓이 분수대 위를 지나 자동차를 주차시켰다. 그러지 않아도 지금 분수대는 다른 차들이 지나는 통에 돌판 하나가 깨어져 임시방편으로 표시 고깔을 세워뒀다. 하지만 나몰라하고 누군가 차를 주차시켰다. 이렇게 돌판이 깨지면 또 군비로 보수해야 될 터이다.

 

가만 보면 차가 들어가도 된다는 유혹이라도 하듯 차가 올라가기 좋게 입구 쪽을 틔워 놨다. 차가 드나들지 못하도록 필요한 조치를 해야겠다.


b_8f9Ud018svckwq9dijb1414_f7d1n4.jp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무장애 나눔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