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7대 유병조 고성경찰서장 취임

> 뉴스 > 인사&동정

제67대 유병조 고성경찰서장 취임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08-06 오전 11:37:12  | 수정 2018-08-06 오전 11:37:12  | 관련기사 건

유병조 서장님 사진.PNG67대 유병조 고성경찰서장이 86일자로 취임했다.

 

유병조 경찰서장은 취임사에서 군민들의 생명과 관련된 사안은 최우선, 그리고 총력대응하고 사회적 약자에게 더욱 정성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또한 군민이 경찰이고, 경찰이 군민인 치안정책을 추진하고, 따뜻하고 정이 넘치는 직장분위기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경남청 치안지도관으로 있던 유병조 서장은 대구 출신으로 1991년 경찰대 7, 경남청 교육계장, 경비계장을 지냈다.

 

김오녕 서장은 부산청 정보화장비과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아래는 신임 유병조 서장의 취임사 전문이다.

 

67대 고성경찰서장 취임사

201886

 

사랑하는 고성경찰 동료 여러분, 반갑습니다 !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정이 넘치는 고장, 고성에서 여러분과 함께 근무하게 되어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하며, 막중한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낍니다.

 

먼저, 고성경찰에 많은 성원을 보내 주시는 군민들께 존경과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또한, 폭염 속에서도 묵묵히 맡은 바 소임을 다하고 있는 동료직원 모두에게도 진심으로 격려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고성경찰 동료 여러분!

 

지금, 우리 경찰은 수사구조 개혁, 자치경찰제 도입 등 전례없는 중대한 변환기를 맞이하고 있으며, 국민들의 엄중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국민들은 우리의 기준보다 더 엄격한 잣대로 경찰을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눈앞에 있는, 작은 것부터 시민들과 호흡하며 정성을 다하는 자세가 필요할 것입니다.

 

近者悅 遠者來(근자열 원자래 - 논어) 桃李不言 下者成蹊 (도리불언 하자성혜 - 사마천의 사기)

 

가까이 있는 사람, 작은 것, 스스로 올바른 몸가짐을 소중히 하며 정성을 다하면, 큰일도 자연스레 성취된다는 뜻으로 지금 우리에게 의미가 깊은 사자성어일 것입니다.

 

존경하는 동료 여러분!

 

제가 여러분과 함께 하고픈 경찰상을 몇가지 말씀드리겠습니다.

 

첫째, 군민들의 생명과 관련된 사안은 최우선, 그리고 총력대응을 합시다.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은 가장 중요한 경찰임무입니다.

 

둘째, 사회적 약자(여성,장애인,미성년자,외국인 등)에게 더욱 정성을 다합시다. 특히, 최근 국민들이 불안해하는 대여성범죄에는 더욱 긴밀하게 대처합시다.

 

셋째, 군민이 경찰이고, 경찰이 군민인 치안을 합시다.

치안행정의 시작과 끝을 군민과 함께 호흡합시다.

 

넷째, 따뜻하고 정이 넘치는 직장분위기를 만듭시다.

동료 상호간에도 정성을 다합시다. 저부터 솔선수범하여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고성경찰의 일원이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하며, 동료 여러분과 여러분의 가정에 늘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이 한 장의 사진, 뭔가 어색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