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성고 축구부 김태현, 스페인 레알 오비에도 입단

> 뉴스 > 인사&동정

철성고 축구부 김태현, 스페인 레알 오비에도 입단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25 오전 11:58:42  | 수정 2018-10-25 오전 11:58:42  | 관련기사 건

3.jpg

 

철성고등학교(교장 남용섭) 축구부 소속 3학년 김태현 학생이 스페인 2부 리그 소속팀 레알 오비에도입단 테스트에 합격했다.

 

철성고등학교 축구부에서 미드필드 포지션으로 뛰고 있는 김태현 학생은 어려서부터 해외에서 축구를 배우고 싶다는 꿈을 가지고 있던 중, 올해 부산FC 김종문 감독과 스페인에서 활동했던 정우원 선수의 협조로 입단 테스트를 소개받았다. 철성고등학교 교장을 비롯한 학교 쪽의 배려와 박경규 감독의 도움으로 지난 925일 스페인으로 떠났다.


스페인 도착 후 101일부터 일주일간 스페인 3부 리그 소속 폰 페라리나 팀에서 입단 테스트를 받은 후 합격 했는데, 현장에서 스페인 2부 리그 소속 레알 오비에도 팀 관계자로부터도 입단 테스트 제의를 받아 10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패스 게임, 슈팅 테스트, 11 돌파, 33 경기, 그리고 1111의 정식 경기 테스트를 한 후 최종 합격을 통보받았다.


4.jpg


1.jpg


군것질을 끊을 만큼 식단 조절을 성실하게 하고 꾸준하게 운동해온 김태현 학생은 평소 시간 관리에 철저하고, 연결을 위한 드리블을 잘 해서 볼 관리에 소질이 있다는 인정을 받아왔다. 스페인에서는 기술이 좋을 뿐만 아니라 영리하게 공을 찬다는 호평을 들었다.


비셀 고베 팀에서 미드필더로 뛰고 있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 선수를 가장 좋아한다는 김태현 학생은 내년에 레알 오비에도 2군 계약을 한 후 연령대 대표로 뛰고 싶다는 희망을 밝혔다. 실력을 쌓아 1군에 진출한 후 스페인 1부 리그에서 뛰고 우리나라 국가대표가 돼 활약하고 싶다는 김태현 학생의 최종 목표는 전 세계 축구인들에게 인정받는 선수가 되는 것이라고 한다.


축구를 하고 있는 후배들에게 소극적인 플레이보다 도전적이고 적극적인 자세로 운동에 임하고, 무엇보다 자기가 하고 싶은 플레이를 했으면 한다.”고 응원한 김태현 학생은 꾸준히 노력해 자신의 계획과 꿈을 단계적으로 실현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남용섭 교장은 김태현 학생의 미래를 응원하며 외국에서의 생활이 힘들겠지만 중심을 잃지 않고 원하는 것을 모두 이루기를 바란다.”고 힘을 실어 줬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