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비 보호활동과 환경교육 실현을 위한 워크숍 개최

> 뉴스 > 문화&영화소개

제비 보호활동과 환경교육 실현을 위한 워크숍 개최

정선하 기자  | 입력 2015-04-23 오후 04:24:10  | 수정 2015-04-23 오후 04:24:10  | 관련기사 1건

- 인간 , 자연 , 문화 속에 숨 쉬었던 대표적인 환경지표종

 

경상남도람사르환경재단 ( 대표이사 고재윤 ) 은 점점 사라져가는 제비 보호를 위해서 경남도 초등학교 어린이 , 민간단체 관계자 등과 도내 전역을 대상으로 제비 조사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본격적인 조사에 앞서 44 년간 초등학생이 중심이 돼 고향의 제비 총조사 사업을 시행해 오고 있는 일본 이시카와현의 활동을 공유하고 , 도내 제비 조사활동 계획 , 방법 그리고 환경교육과의 관련성 등을 논의하는 워크숍을 개최하기로 했다 .

 

워크숍은 4 25 13:30 부터 우포늪생태관 2 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1 부는 정보 공유를 위한 워크숍으로 정대수교사 ( 해운초등학교 ) 가 우리 문화와 일상생활에 투영 된 제비를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내는 제비를 활용한 스토리텔링 을 발표한다 .

 

시모자와 마사미 ( 일본 이시카와현 건민운동본부 ) 씨는 이시카와현 고향의 제비 총조사 활동 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지난 44 년간의 제비조사 활동을 통한 환경교육 성과를 중심 이야기하며 , ‘ 제비와 환경교육과의 관계 를 자연의벗연구소 오창길 소장이 풀어주고 , 우포생태교육원 오광석 교사는 효율적인 제비조사 방법 을 발제할 예정이다 . 2 부는 창녕군 유어면에서 제비와 둥지를 관찰하는 현장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

 

본 행사에는 제비조사활동에 참여하는 도내 초등학교 동아리 어린이와 교사 50 여명 , 교육청관계자 , 민간단체 등 100 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며 제비에 관심 있는 사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

 

람사르환경재단 관계자에 따르면 제비는 우리 문화와 생활 속에서 함께 살아온 대표적인 야생동물로서 누구나 잘 알고 있고 친숙하다 . 하지만 그 동안 우리 곁에서 제비는 급격히 사라져 갔고 우리는 그 동안 너무나 무관심했다 . 환경지표종인 제비가 사라진 것은 분명히 환경이 악화됐음을 의미하며 그 원인은 매우 다양하다 . 제비를 통해서 우리의 환경을 되돌아보고 인류의 자산인 생태계 보호 활동에 일반인들이 동참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서 본 사업을 시행한다 .’ 고 밝혔다 .


경남의 제비모니터링과 인식증진 워크숍 : 행사일정

시 간

일 정

비 고

13:30~13:40

등록

 

13:40~13:50

개회식 / 개회사

고재윤 / 경상남도람사르환경재단대표이사

13:50~15:40

제비를 활용한 스토리텔링

정대수 / 해운초등학교

이시카와현의 제비조사

시모자와 마사미 / 이시카와현건민운동본부

제비 탐조교육의 중요성

오창길 / 자연의벗연구소

제비 모니터링을 해보자

오광석 / 우포생태교육원

15:40~16:00

제비모니터링 실습 준비

 

16:00~17:50

제비모니터링 , 토의

창녕군 유어면

17:50~18:00

폐회 , 사진촬영

 






정선하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