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지역사회 교육기반 시설 탄탄하게 만든다

> 뉴스 > 교육청소년

고성군, 지역사회 교육기반 시설 탄탄하게 만든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7-30 오후 05:34:16  | 수정 2020-07-30 오후 05:34:16  | 관련기사 건


- 관내 중·고등학교 8곳 대상으로 5개월 동안 2020년 찾아가는 맞춤형 특강열어


Untitled-1.jpg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지역사회 교육기반 시설 부족이라는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여러 방안 마련에 힘 쏟고 있다.

 

고성군은 해당 교육정책 방향의 하나로 학교마다 수요조사를 벌이고 해마다 유명 강사를 초청해 찾아가는 맞춤형 특강을 열고 있다.

 

2020년 찾아가는 맞춤형 특강은 관내 중학교 5곳과 고등학교 3곳을 대상으로 710일부터 1117일까지 열린다.

 

올해 특강은 4차 산업혁명, 진로, 진학, 자기주도학습, 인성리더십을 주제로 사전 조사를 바탕으로 학교마다 수요를 가장 먼저 고려했다.

 

Untitled-2.jpg


지난 729일 소가야중학교에서 열린 특강은 마술로 이야기하는 4차 산업혁명이라는 제목으로, 코로나 후기 비대면 비접촉 흐름에 맞춘 새로운 기술과 표현으로 중학생들도 손쉽고 흥미롭게 ‘4차 산업혁명이라는 논의에 다가갈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날 강연자로 나선 이준형 마술사는 초연결, 초지능, 초융합으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 변화를 홀로그램과 이야기를 하는 기법의 결합으로 표현한 신개념 강연으로 정부기관, 공공기관, 학교, 대기업들의 초청을 받으며 활발하게 활동 하고 있다.

 

유정옥 교육청소년과장은 해마다 열리는 사업이지만, 올해는 코로나 후기라는 시대 요구에 맞춘 프로그램을 구성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앞으로 고성군은 해당 사업뿐만 아니라 교육기반 시설 부족이라는 지역 특성을 보완하기 위한 노력에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곧 사람들이 몰려 들텐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