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고마운 가게’ 60호점 돌파

> 뉴스 > 고성뉴스

‘참 고마운 가게’ 60호점 돌파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5-25 오후 05:09:51  | 수정 2017-05-25 오후 05:09:51  | 관련기사 건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협약 맺은 ‘참 고마운 가게’ 60호점 돌파(60호점 가게) .jpg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협약을 맺은 참 고마운 가게60호 점을 돌파했다.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4일 관내 업체인 응답하라 1974(58호점, 대표 김태규), 우리마트(59호점, 대표 정선희), 행복한 가게(60호점, 공동대표 노덕이, 박명자, 장강혜)는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참 고마운 가게협약서를 체결했다

 

참 고마운 가게는 주민들이 주체가 되는 참여 복지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시작된 가계로, 계산을 할 때 100원을 할인해 주는 대신 손님이 100원을 저금통에 넣어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이다.

 

모금된 금액은 매월 1회 정산을 거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되며 고성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긴급지원으로 사용되고 있다. 또 업주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기부금 영수증을 발급받아 연말 10%의 소득공제 혜택을 받는다.

 

정미향 실무협의체 위원장은 경기가 어렵다고 하지만, 올해 들어 10여 개의 업체가 참 고마운 가게 협약에 참여해 60호점을 달성하는 결과를 기록했다, ‘나눔 문화의 기틀을 마련하고 어려운 지역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참 고마운 가게사업은 연중 실시되고 있으며 관심 있는 업체에서는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673-0245)로 문의하면 된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5.18 광주민주화운동 D-2일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