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험 정신질환자 관리대책 마련 유관기관 간담회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위험 정신질환자 관리대책 마련 유관기관 간담회 열어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04-25 오후 05:37:50  | 수정 2019-04-25 오후 05:37:50  | 관련기사 건


최근 진주에서 아파트 방화·흉기난동사건이 일어나면서 관내 유관기관이 고위험 정신질환자 관리대책 마련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박일동 부군수와 고성경찰서, 고성소방서, 관내 정신요양시설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위험 정신질환자 관리체계의 문제점과 관리 대책 마련을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25, 군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정신건강복지센터 미등록 정신질환자 전수조사 고위험정신질환자 사례관리 강화 타해 위험 있는 정신질환자 위기상황 관리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고위험 정신질환자에 대한 각 기관들의 조치 방안과 협조체계 마련에 힘쓰기로 했다.

 

박일동 부군수는 재가 정신질환자의 체계적 관리로 지역사회 복귀를 돕고 자해 또는 타해 위험이 있는 정신질환자에 대한 유관기관의 공동 협력과 발 빠른 대응으로 군민 안전 확보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입장’, 해괴망측한 일본말이 우리말 버려놔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