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 성황리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 성황리 열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4-29 오후 03:20:18  | 수정 2019-04-29 오후 03:20:18  | 관련기사 건

1.jpg

 

18회 당항포대첩축제가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3일 동안 고성읍과 회화면 당항포관광지 일원에서 당항포, 승전의 깃발을 주제로 성황리에 열렸다.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왜선 31척을 격침한 제2차 당항포해전 승전일을 기념하는 이번 축제에 관람객 5600여명이 찾아 성황을 이뤘다.

 

더구나 당항포대첩이 가진 역사의 뜻을 더 소중히 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충무공 이순신과 의녀 월이, 조선수군, 해군 군악대, 의장대, 농악대 160여명이 참여하는 승리의 대행진이라는 거리 행진이 고성읍 시가지에서 펼쳐져 군민을 비롯한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3.jpg


2.jpg

 

이어 저녁 730분부터 930분까지 고성읍 송학동고분군 특설무대에서 열린 개막식에서는 기획 공연 어울림콘서트, 당항포대첩 영상 상영, 한국무용이 조화된 멀티미디어쇼, 레이져쇼, 화려한 불꽃놀이가 펼쳐져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 동안 유채꽃이 활짝 핀 회화면 당항포관광지 이순신테마공원에서는 이순신 문화마당(보컬라이브, 마술, 비누방울공연) 이순신 체험마당(장군복 체험, 이순신장군 가면만들기) 전통문화마당(활쏘기, 고성농요 공연, 굴렁쇠 등 전통놀이) 거북선마당 체험행사(거북선 목걸이 만들기)와 같은 다양한 체험활동을 즐기려는 가족 방문객으로 붐볐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입장’, 해괴망측한 일본말이 우리말 버려놔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