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 운영한다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 운영한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5-10 오후 04:08:50  | 수정 2019-05-10 오후 04:08:50  | 관련기사 건

  

하이면, 영오면, 동해면에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를 오는 513()부터 주2회 운영한다.

 

권역별 쉼터가 운영되는 면은 센터가 있는 읍과 거리가 멀고 교통이 불편해 치매환자의 이동이 쉽지 않고,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들의 부양부담이 높은 지역이다.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는 하이면보건지소영천통합보건지소동해면보건지소의 빈방을 활용할 계획이며, 가까운 곳에서 치매관련 검사와 치매치료비지원을 신청하거나 인지건강프로그램 같은 국가치매관리서비스를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프로그램 참여 대상자는 고성군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증 치매 환자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치매 관련 상담이나 지원, 쉼터 운영에 관한사항은 고성군 치매안심센터(670-4851~66)로 문의하면 된다.

 

박정숙 보건소장은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 운영으로 치매환자의 중증화를 막고, 가족의 부담을 덜어주어 치매환자와 가족이 더 건강하고 행복하게 일상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영변 플러스 알파’에서 ‘하노이 플러스 알파’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