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고위험 정신질환자 맞춤형 지원 통합 네트워크 구축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고위험 정신질환자 맞춤형 지원 통합 네트워크 구축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07-02 오후 02:40:16  | 수정 2019-07-02 오후 02:40:16  | 관련기사 건

  고성군, 고위험 정신질환자 맞춤형 관리 위한 유관기관 업무협약.JPG

 

고성군은 최근 정신질환자들이 관련한 범죄로 불안한 사회 분위기가 일자 이 같은 위험에 재빨리 대응하고 치료 보호를 위해 지역 통합 연결망을 구축하기로 했다.

 

2일 오후 2, 군청 중회의실에서 고성경찰서, 고성소방서, 고성성심병원 유관기관 3곳과 고위험정신질환자 맞춤형 지원을 위한 지역통합네트워크 구축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각 기관은 정신질환자에 의한 위기 상황이 일어났을 때, 신속한 협조체계로 현장 대응하고, 이송 관리와 같은 종합 대응 체계를 마련해 군민의 사회불안을 덜고 정신건강 안전 연결망을 강화하기로 했다.

 

고성군은 정신건강복지사업을 총괄하며 실효성 있는 정신질환자 관리 대책을 수립 시행한다. 고성경찰서는 긴급 출동과 보호 조치와 같은 긴급호송 조치를 맡고 고성소방서는 정신질환자 긴급 후송 지원을 고성성심병원은 적절한 진료와 치료, 보호를 지원한다.

 

백두현 군수는 이번 협약으로 조현병 같은 정신질환자에 대한 불안감을 없애고 유관기관들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정보공유, 협력 강화로 군민 모두가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성군은 지난 4월 진주 방화살인사건 발생 이후, 고위험 정신질환자 관리 강화 대책을 마련하고 정신응급 대응협의체를 구성운영 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정신질환자를 모두 조사하고 40여명을 새로 찾아 내 170여명을 중점 관리하고 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영변 플러스 알파’에서 ‘하노이 플러스 알파’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