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호 태풍 ‘다나스’ 현황과 전망

> 뉴스 > 고성뉴스

제5호 태풍 ‘다나스’ 현황과 전망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7-19 오후 01:18:00  | 수정 2019-07-19 오후 01:18:00  | 관련기사 건


- 5호 태풍 다나스북상, 19()~20() 한반도 영향

19일 밤~20일 낮 남해안, 지리산 부근 시간당 50mm 이상 매우 강한 비

남부지방 중심 매우 많은 비(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500mm 이상)


    캡처.JPG

     제5호 태풍 다나스 예상 경로 및 주변 기압계 모식도

   

[ 태풍 현황

현재(1909) 5호 태풍 다나스는 중국(상하이) 남동쪽 약 3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8km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습니다. 이 태풍의 현재 중심기압은 990hPa, 크기는 소형이며, 최대풍속은 시속 86km(초속 24m)의 세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 태풍 경로와 강수 전망

태풍 다나스는 점차 우리나라로 북상하여 19일 오후 제주도 남서쪽해상으로 진입하여, 20일 새벽 제주도서쪽해상을 지나, 아침에 전남해안에 상륙하겠습니다. 이후 남부지방을 지나 경북 내륙을 거쳐 동해상으로 빠져나가 20일 밤 동해상에서 열대저압부(TD)로 약화되겠습니다.

   

앞으로 태풍이 점차 우리나라로 북상함에 따라 현재(1910) 영향을 주고 있는 비구름대는 오후(15~18)부터 더욱 강하게 발달하겠습니다.

   

이후 21일 새벽(03~06)부터 경남서부지역을 시작으로 오전(06~09)에는

대부분의 지역에서 비가 그치겠습니다.


예상 강수량(19일부터 20일 밤(24)까지)

- 부산, 경남남해안, 지리산 부근: 150~300mm(많은 곳 500mm 이상)

- 울산, 경남내륙: 50~150mm(많은 곳 200mm 이상)

   

[ 태풍 특징 및 유의사항

이번 태풍은 오늘(19) 새벽까지 바닷물의 온도가 29도 이상의 높은 구역을 통과하면서 발달하였으나, 오후부터 26도 이하의 구역으로 북상하면서 세력이 약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태풍이 남쪽의 뜨거운 수증기를 많이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19()~20()에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어제부터 현재(1910)까지 부산과 남해안 부근에는 100mm 내외의 많은 비가 내린 가운데, 19일 밤~20일 낮에 지형적 영향이 더해지는 남해안, 지리산 부근을 중심으로 시간당 50mm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누적강수량 50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으니, 산사태, 침수 등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남해동부먼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점차 태풍특보로 변경이 예상되며, 21일까지 대부분 해상의 물결이 5m 이상 높게 일겠습니다.

   

특히, 19일 오후부터 21일 오전 사이 부산 및 남해안은 매우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고, 해안가 저지대의 해수 범람이 우려되니, 해안가 안전사고와 시설물 피해, 저지대 침수 등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특보 현황(191130분 현재)

- 호우경보: 부산, 경상남도(거제, 통영, 창원)

- 호우주의보: 울산, 경상남도(진주, 양산, 남해, 고성, 사천, 하동, 창녕, 함안, 의령, 밀양, 김해)

- 풍랑주의보: 남해동부먼바다

예비특보 현황(191130분 현재)

- 풍랑 예비특보

· 19일 밤: 남해동부앞바다

· 20일 새벽: 동해남부앞바다(울산앞바다)

- 태풍 예비특보

· 19일 오후: 남해동부먼바다

· 20일 오후: 부산, 울산, 경상남도, 남해동부앞바다, 동해남부앞바다(울산앞바다)

   

[ 태풍 변동성

태풍이 우리나라에 상륙 후, 빠르게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가능성이 있고, 이동속도가 다소 느려질 경우 강수 지속시간이 길어져 강수량이 늘어날 수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태풍정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향후 장마 및 강수 전망(29일 까지)

태풍이 통과한 뒤, 장마전선은 약해져 21일부터 장마는 일시 소강 상태에 들겠고, 이후 24()26()경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장마전선은 북태평양고기압의 확장여부에 따라 위치와 강수 영역이 달라질 수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