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 공동학습포장서 고구마 농사 체험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 공동학습포장서 고구마 농사 체험 열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7-25 오후 02:49:47  | 수정 2019-07-25 오후 02:49:47  | 관련기사 건

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 고구마 우량 모종 공급에 힘써.jpg


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는 지난 24, 고구마 우량모종 공급으로 새 소득원 보급을 넓히기 위해 동해면에 자리 잡고 있는 공동학습포장에서고구마 농사 체험을 열었다.

 

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는 올해 초부터 고구마 공동학습포장에서 꿀고구마, 호박고구마, 자색고구마, 밤고구마와 같은 4종류의 우량모종 고구마를 가꾸며 새 농업 소득원을 찾기 위해 현장교육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날 체험장에는 천재기 군의회 산업건설위원장, 조석래 동해면장, 여창호 친환경농업과장, 장영국 동부농협조합장, 회원 20여명 참석했다.

 

이번 체험은 지난 5월에 심은 고구마 줄기 수확에 이어 고구마가 잘 자라도록 무성하게 자라난 잡풀을 뽑고 주변의 쓰레기를 치우며 환경정비도 함께 이뤄졌다.

 

천재기 산업건설위원장은 이번 행사로 회원들이 여러 가지 재배기술과 농작물 마다 관리요령을 공유하고 농가소득 창출로 이어지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영상 농촌지도자 고성군연합회장은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고구마를 기르기 위해 구슬땀을 흘려준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10월에 좋은 품종의 고구마를 거둬 고구마 농사의 모범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