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류면 조기재배 벼 올해 첫 수확 기쁨 누려···

> 뉴스 > 고성뉴스

거류면 조기재배 벼 올해 첫 수확 기쁨 누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8-20 오후 04:39:39  | 수정 2019-08-20 오후 04:39:39  | 관련기사 건


- 추석밥상에 오른다


1.jpg

 

20, 거류면 마동마을 성재종 씨가 올해 처음으로 벼를 거둬들이는 기쁨을 누리며 구슬땀을 흘렸다.

 

성 씨는 신용리 875번지 일원 8149면적에서 벼 8000을 거둬들였다.

 

이번에 거둔 벼는 조생종 진옥벼로 지난 51일 모내기 한 뒤 112일 만에 첫 벼 베기가 이뤄졌다.

 

조기재배 벼는 8월 중순경 거둬 늦여름 태풍피해를 입지 않아 농업재해를 줄이고 노동이 몰리는 덜어 일손부족문제 해결에 큰 도움이 된다.

 

2.jpg

 

거둔 벼는 통영시내 소매상을 거쳐 추석 전에 햅쌀로 팔 예정이며 중간유통단계를 없애 중간상인을 거쳐 팔기보다 유리한 조건으로 팔 수 있어서 높은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성재종 씨는 올해 햇빛을 많이 받아 지난해보다 벼가 잘 자라 풍년농사가 기대된다이번에 거둔 쌀이 추석밥상에 올라 맛있게 자시고 건강해지면 좋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