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총력’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총력’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09-26 오후 05:34:19  | 수정 2019-09-26 오후 05:34:19  | 관련기사 건


- 소가야문화제 개최에 따른 방역수준 강화 및 축산인 참가 자제조치


제42회 소가야문화제 및 제47회 군민체육대회 관련 간부공무원 긴급회의 (2).JPG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산 조짐이 보이는 가운데 고성군이 방역 수준을 강화하고 나섰다.

 

백두현 군수는 26일 오전 9, 재난대책본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상황을 보고 받은 데 이어 제42회 소가야문화제 및 제47회 군민체육대회 관련 간부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 관련 긴급회의를 열었다.

 

백 군수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사전예방을 위해 방역 수준 강화와 행사개최 여부를 판단해야 된다행사 주관단체와 읍·면장 행사관계자들을 소집하여 의견을 모아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오후 4시 박일동 부군수를 주재로 읍·면장, ·면체육회장, 소가야문화제 관계자를 대상으로 긴급회의를 열었다.

 

제42회 소가야문화제 및 제47회 군민체육대회 관련 간부공무원 긴급회의 (4).JPG

 

회의 결과 이번 행사는 당초 계획대로 하되 방역 수준을 강화하고 축산인의 참가를 자제하기로 했다.

 

백두현 군수는 현재 고성군은 돼지열병이 발생하지는 않았지만 이미 발생한 것과 다름없다는 마음으로 방역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부실한 방역보다는 과잉방역이 더 낫다며 축산과와 관련 부서뿐만 아니라 전 부서가 책임을 갖고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