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레포츠 기술원 건립’ 추진 본격화

> 뉴스 > 관광문화뉴스

‘한국해양레포츠 기술원 건립’ 추진 본격화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6-07 오후 03:16:27  | 수정 2017-06-07 오후 03:16:27  | 관련기사 건

- 2017년 제2차 지방재정 중앙 투자심사 통과

-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 고성 건립 사업에 대한 2017년 제2차 지방재정 투자 심사가 통과됨에 따라 사업 추진이 본격화 된다.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은 해양레포츠의 저변 확대와 고부가가치 산업 활성화를 위해 해양레포츠 분야의 전문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고자 건립 계획된 기관으로, 고성군에서는 회화면 봉동리 일원에 사업비 182억 원(국비 90, 도비 27, 군비 65)을 투입해 올해 실시 설계를 추진하고 2018년에 착공해 2020년에 완공할 계획이다.

 

기술원에는 교육동(생활동, 교육동 등)과 훈련동(다이빙풀, 수영풀), 해상계류장(50척 규모)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고성군, ‘한국해양레포츠 기술원 건립’ 추진 본격화(대상 부지 표시).jpg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에서는 마리나 전문 인력과 마리나 항만 운영 과정 등의 해양 전문 인력양성 프로그램 생존수영·응급처치·인명구조 등의 공인해상 안전 프로그램 스킨스쿠버를 비롯한 해양레포츠 체험교육 등 전반적인 해양레포츠 교육이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군은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새 정부의 정책 기조인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시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지난 2016년부터 준비해온 중앙투자심사가 이번에 통과돼 본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이번 사업을 통해 고성군이 해양 레포츠메카로 발돋움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5.18 광주민주화운동 D-2일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