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려한 자연경관과 함께 걷는 해안둘레길 조성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수려한 자연경관과 함께 걷는 해안둘레길 조성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8-02 오후 03:47:22  | 수정 2017-08-02 오후 03:47:22  | 관련기사 건

고성군,신월리해안둘레길 임시개통(야경).jpg

 

고성군이 고성읍 신월리에 전망대, 포토존과 경관조명을 갖춘 길이 509m, 2m의 해상 데크로드를 임시 개통했다.

 

기존 남산오토캠핑장에서 해지개다리 구간의 해안둘레길(L=0.9)에 이어 구선창까지 해상데크를 연장(L=0.5)한 총 1.4의 해상둘레길이 조성됐다.

 

또한 야간에는 다양한 조명연출로 이국적인 분위기를 자아내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에 따르면, 이번 해상 데크로드는 해양수산부 제2차 연안정비 기본계획에 반영돼 국비 9억 원, 지방비 9억 원 등 총 18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9월 착공해 올해 9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휴가철을 맞아 관광객에게 다양한 볼거리 제공과 편의제공을 위해 임시 개통 한다이번 해상둘레길 조성을 통해 인근 남산공원, 오토캠핑장과 함께 고성의 대표관광명소로 자리 잡아 관광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왜 자유한국당만 유독 이따위 짓을 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