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강엠앤티, 첫 선박명명식 개최

> 뉴스 > 기업체뉴스

삼강엠앤티, 첫 선박명명식 개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08-01 오후 05:27:17  | 수정 2018-08-01 오후 05:27:17  | 관련기사 건

6.6K Chemical Tanker Naming cereomy.jpg

 

삼강엠앤티가 창립 이래 첫 선박명명식을 열었다

 

삼강엠앤티는 국내선주인 우민해운이 발주한 6,600DWT급 케미컬탱커 '우혁'호의 명명식을 열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삼강엠앤티 송무석 대표를 비롯해 우민해운 최종태 회장, 최종석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 20168월 발주된 이 선박은 총길이 109.6m, 18.2m, 깊이 8.7m의 선박이다.


6.6K Chemical Tanker 02.jpg


6.6K Chemical Tanker 01.jpg

 

특히, 우혁호는 20201월부터 시행되는 황산화물 배출규제에 대비해 배기가스 저감장치인 스크러버(Scrubber)를 탑재해 환경규제에 완벽하게 대비했다. 시운전 결과 계약스피드인 13.5노트를 초과한 14.1노트를 구현했다. 진동, 소음 면에서도 완벽한 품질을 나타내 선주사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완성된 선박은 첫 제작이었지만 지난 20179월 강재 절단식을 시작으로 11개월 만에 무사고로 건조에 성공하며 계약 납기보다 1개월을 당겨 조기 인도함으로써 삼강의 제작역량을 다시금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

 

삼강엠앤티 송무석 회장은 "이번 선박의 성공적 인도를 계기로 품질, 안전, 납기 3박자를 모두 갖춘 경쟁력 있는 조선해양 기업으로 지속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이 한 장의 사진, 뭔가 어색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