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오션플랜트, 최신형 호위함 2번함 건조 착공식

> 뉴스 > 기업체뉴스

SK오션플랜트, 최신형 호위함 2번함 건조 착공식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3-07-28 오후 01:18:47  | 수정 2023-07-28 오후 01:18:47  | 관련기사 건


- 후속 3, 4번 함정도 6개월 간격 생산 돌입

- 울산급 Batch-2번함 착수3500t급 대형 함정 건조

- 후속함도 연속 건조2027년 상반기까지 3척 인도

- 기술력·경험 바탕으로 방산 입지 다져


SK오션플랜트 최신형 호위함 2번함 건조 착공식 기념촬영 1.jpg

 

우리해군 최신형 호위함 울산급 Batch-2번함이 정상 건조에 들어갔다.

 

SK오션플랜트는 지난 27일 오후 경남 고성 야드 내 강선공장에서 방위사업청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건조 착공식을 열었다.

 

이날 착공한 함정은 SK오션플랜트가 지난 202112월 방위사업청한테서 수주한 호위함이다.

 

SK오션플랜트는 그동안 충분한 설계인력을 확보하고 19개월 동안 생산설계와 설계공정을 거쳐 2번함 건조 착공식을 열었다.

 

앞으로 생산 일정은 202441일 기공식, 같은 해 1130일 진수식을 연다. 이후 20255월부터 20265월까지 시운전을 거쳐 2026630일 대한민국 해군에 인도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2번함에 이어 3, 4번함도 6개월 간격으로 인도할 예정인데, 3번함은 20261231, 4번함은 2027630일 인도하게 된다.

 

3500t급 함정인 울산급 Batch-는 길이129m, 너비15m, 최대 속력 30노트(55km/h)의 최신형 호위함이다. 오래돼 낡은 기존 호위함과 초계함을 대체하기 위해 대공방어능력과 대잠탐지 능력을 강화해 설계됐다.

 

추진체계는 중저속 전기 추진 방식과 고속 항해용 가스터빈 추진 엔진을 결합한 하이브리드(복합식) 방식으로 구성됐다. 평시에는 소음이 적게 나는 전기 추진 방식으로 잠수함 탐지 위협에서 벗어나고, 유사시에는 가스터빈을 이용해 고속으로 운항해 작전 수행 능력을 높인다.

 

SK오션플랜트는 울산급 Batch-후속함(2~4)을 건조하기 위해 공법개선으로 일정단축, 체계잡힌 시운전 일정관리, 설계/생산 오작 최소화, 핵심기술에 대한 사전 연구, 장비업체와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했다.

 

남유현 SK오션플랜트 특수선사업본부장은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우수한 품질의 함정을 건조하는 것은 물론 적기에 인도해 시장의 신뢰를 쌓아 나갈 것이라며 이번에 건조 착공한 울산급 Batch-2번함 사업은 국가방위산업에 중요한 사업인 만큼 잘 만들어 대한민국 해군력 증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밝혔다.

 

착공식은 강재절단식(Steel Cutting Ceremony)이라고도 이르는데, 함정 선체 제작에 쓸 강판을 절단해 건조 시작을 기념하는 행사다. 더군다나 실제 함정에 사용될 철판을 특수 절단장비를 이용하여 자르는 의식으로 무사히 사업이 이뤄지도록 기원하는 행사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어촌뉴딜300 사업은 끝이 아닌 시작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