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 가뭄 피해 예방 현장점검

> 뉴스 > 인사&동정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 가뭄 피해 예방 현장점검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8-04 오후 03:13:29  | 수정 2017-08-04 오후 03:13:29  | 관련기사 건

이향래고성군수권한대행,가뭄피해현장 방문 농심위로(2).jpg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4, 가뭄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는 농업 현장을 점검했다.


4일 고성군에 따르면 올해 고성군 누적강수량(4일 기준)407.7로 평년 583mm 대비 69.9% 수준이며 관내 주요 저수지 저수율 역시 35%로 지난해 65% 대비 53.8%에 머물고 있다. 이에 군은 가뭄 피해를 줄이고 대응체제를 적극 확립하기 위해 가뭄대응종합대책을 마련해 실시하고 있다.

 

이날 이 권한대행은 관내에서 가뭄피해가 가장 심각한 거류면 감서리 지역을 찾아 가뭄피해 현황과 대책 등을 보고 받고 점검하고, 가뭄이 장기화 될 경우를 대비해 농업용수 확보 대책을 협의하는 등 타들어가는 농민들의 마음을 위로하면서 신속한 대비책을 주문했다.

 

이에 앞서 군은 가뭄 극복을 위해 지난 6월 예비비와 특별교부세 67900만원을 긴급 투입해 지하수 개발 18곳, 하상굴착 118곳과 양수장비 35개를 확보해 가뭄피해 최소화에 나섰다.

 

또 농작물 가뭄피해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소류지 23곳 준설과 보강에 14억 원, 소류지 확장 2곳에 20억 원을 투입해 용수확보를 위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밖에도 군은 항구적인 대책이 필요한 가뭄지역에 대해 관정개발, 소규모 양수장 설치 등 한발대비 용수개발 사업 추진을 검토하고 있다.

 

이 권한대행은 기상이변으로 인한 가뭄이 장기화되고 있어 농작물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피해 상황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전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