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교육지원청, 행복교육지구 공감 토크 콘서트 열어

> 뉴스 > 교육청소년

고성교육지원청, 행복교육지구 공감 토크 콘서트 열어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12-04 오후 07:20:06  | 수정 2018-12-04 오후 07:20:06  | 관련기사 건


- 고성행복교육지구 밑그림을 그리다(비전과 과제)


111.jpg

 

경상남도고성교육지원청(교육장 권우식)125() 경남교육종합복지관에서 관내 유초중고등학교장, 학교운영위원, 학부모, 고성군청과 유관기관 관계자, 지역민 180여명과 함께 2018. 고성행복교육지구 공감 토크 콘서트를 열었다.

 

이번 토크 콘서트는 2019년부터 운영하게 될 고성행복교육지구의 앞날과 과제에 대해 함께 이야기 나누면서, 행복교육지구를 대비해 교육공동체가 공감대를 이루고 고성교육 앞날을 대비하기 위해 마련됐다.


콘서트에서는 경남고성음악고등학교 경고음 밴드 학생들의 사전공연에 이어 고성행복교육지구 운영 개요 및 계획을 고성교육지원청 김윤용 장학사가 발표하고, 전북 완주군 소양중 추창훈 교감이학교를 품은 마을, 지역을 살리는 교육이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다.

 

이어진 정책토론에서는 삼산초 김영옥 교장, 고성군의회 김향숙 의원, 고성군청 조동수 정무특별보좌관, 고성학부모네트워크 김현서 회장, 경남교육청 곽형준 장학사가 패널로 참석해고성행복교육지구 밑그림을 그리다는 주제로 고성행복교육지구에 대한 비전과 과제에 대해 다양한 의견들을 주고 받았다.

 

참석자들은 행복교육지구 운영을 위해 교육청과 지자체와의 협력 강화, 마을교육공동체 구축과 마을학교 운영, 학부모의 참여와 협조에 대해 공통된 의견을 보였다.

 

권우식 교육장은 아이들의 밝은 앞날을 희망한다는 한 가지 목표로, 학교와 지역사회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지역교육공동체를 이루기 바란다.”“‘교육으로 한 마음이 된 사람들이 만나 서로 배우고 성장하는 고성행복교육지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