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경상도사투리 말하기대회 고성초 ‘금상’ 방산초 ‘은상’

> 뉴스 > 교육청소년

제13회 경상도사투리 말하기대회 고성초 ‘금상’ 방산초 ‘은상’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12-09 오후 03:52:33  | 수정 2019-12-09 오후 03:52:33  | 관련기사 건

Untitled-22.jpg

 

13회 경상도사투리 말하기 대회에서 고성초등학교 서영빈,백규람, 김예람, 김민성, 조예은, 정하늘, 김가희, 이지우, 이영채, 김민경, 황혜정 어린이의 두분토론과 방산초등학교 이채윤, 백서윤, 김민성, 황아라, 김수아 어린이의 울 옴마의 기양말이 경연에 참가해 금상, 은상을 받았다.

 

지난 7일 창녕문화원에서 열린 제13회 경상도사투리대회는 도내 시군문화원을 대표해서 총24개 팀이 참가했다,

 

Untitled-1.jpg

 

더구나 방산.고성초등학교는 지난6월 고성문화원에서 연 고성사투리 경연대회에서 대상과 금상을 받아 이번 대회에 참가하게 됐다.

 

시상은 전체참가자 가운데 대상1명을 뽑고 초등부와 중고등부, 일반부로 나누어 금상, 은상, 동상, 장려상에 대해 상장과 상금을 줬다.

 

경남문화원연합회가 주최하는 경상도사투리말하기대회는 최근 넘쳐나는 외래어 속에서도 우리 민족 고유의 정서 속에 발달된 말글체계를 이어받으며 올바른 말글생활을 함으로써 우리말글을 더 가꾸고 사랑하는데 앞장서 오고 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30년 묵은 민원 속 시원히 해결한 고성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