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교육지원청, 고성군의회와 2020 고성교육 현안 공유

> 뉴스 > 교육청소년

고성교육지원청, 고성군의회와 2020 고성교육 현안 공유

김미화 기자  | 입력 2020-01-29 오후 07:14:18  | 수정 2020-01-29 오후 07:14:18  | 관련기사 건


- 2020 고성교육 공감대 형성의 자리

- 서로 소통·협력해 고성군을 명품교육고장으로 만들자 약속


고성교육지원청-보도자료 사진-1.jpg

 

경상남도고성교육지원청이 지난 117일 고성군에 이어 29일에는 고성군의회를 찾아 2020년 고성교육 주요 현안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설명회는 박용삼 의장과 권우식 교육장을 비롯한 군의원,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하여, 고성교육지원청의 2020년 고성교육 주요 현안사업인 2020. 고성행복교육지구 운영 삼락메이커 아지트 구축 고성진로교육지원센터 구축 운영 폐교재산 매매 계획을 설명하여 2020. 고성교육을 공유했다.

 

올해 2년차에 접어드는 고성행복교육지구 운영은 내실화에 중점을 두고, )삼락초등학교에 만들 예정인 삼락메이커 아지트는 학생, 교직원, 지역주민을 위해 여러 가지 체험교육을 하고, 고성군청소년수련관 내 만들 예정인고성진로교육지원센터에서는 교사·학부모·학생 대상 대입정보 제공과 진로진학상담을 하여 인재 육성과 진로탐색 교육을 도울 수 있다고 설명했다. 더구나 농어촌지역에서 학령인구가 줄어 늘어나는 폐교를 주민에게 되돌려주어 제대로 쓸 수 있도록 폐교재산에 대해서도 자세히 설명했다.

 

권우식 교육장은 고성군의회의 탄탄한 지원으로 2019. 고성교육이 풍성하게 운영되고, 인재를 길러내기 위해 2020년에도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드린다학생들이 꿈을 키우던 학교가 세월이 지나 아이들이 떠나고 폐교가 된 것이 안타깝고, 이 곳이 다시 지역주민의 품으로 돌아가 마을공동체가 힘차게 움직이는 터전이 될 수 있도록 폐교재산에도 관심을 가져달라라고 말했다.

 

박용삼 의장은 고성에서 자라는 아이들이 장래 큰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우리 군의회에서 적극 지원하겠다서로 긴밀한 소통·협력으로 고성을 우수한 교육의 고장으로 만들어보자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마녀사냥은 두 가지 조건을 충족해야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