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교육지원청-고성군, ‘2022년 미래교육지구에 뽑혀’

> 뉴스 > 교육청소년

고성교육지원청-고성군, ‘2022년 미래교육지구에 뽑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11-03 오후 03:06:03  | 수정 2021-11-03 오후 03:06:03  | 관련기사 건

 

고성교육지원청과 고성군이 마을 단위의 교육 협력을 강화하는 '2022년 미래교육지구' 공모사업에 뽑혔다.

 

교육부 주최로 열린 ‘2022년 미래교육지구공모사업은 지역 교육 협력 생태를 만들기 위해 민··학의 노력을 이끄는 사업으로 모두 12개 지역이 새로 뽑혔는데, 이 사업에 뽑히면 지역특화 협력사업을 벌일 수 있도록 교육부한테서 특별교부금을 1억 원씩 받고 해마다 평가를 거쳐 다시 지정되면 최대 3년까지 계속 지원을 받게 된다.

 

지역 학교와 마을이 마을교육과정을 공동 개발하고 마을학교와 같은 주민 수요를 반영한 사업을 운영할 계획인데, 작은 학교 사이 공동교육과정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김정애 고성교육지원청 교육장은 미래교육지구에 뽑힘으로써 민학이 함께 지역의 교육력을 한층 더 끌어올릴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히면서 아동청소년의 교육자치활동에 대한 적극 지원이 지역 발전의 원동력임을 명심하고 교육 협력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두현 군수는 “2022년 미래교육지구에 뽑힌 것을 기회로 고성교육지원청과 교육협력체계를 더욱더 강화하여 지역 아동·청소년 교육 환경이 올바른 체계 아래 여러 영역에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추진·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하며 지역교육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군 문화원장 선거가 이상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