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군현 의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반드시 진주에 일괄 이전 주장

> 뉴스 > 정치의원뉴스

이군현 의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반드시 진주에 일괄 이전 주장

한창식 기자  | 입력 2011-04-18  | 수정 2011-04-18  | 관련기사 건

국회 여의도에서 열린 ‘LH 본사 일괄이전을 위한 오찬 간담회’ 참석

 

이군현 의원(통영·고성)은 18일, 국회의사당 앞 중식당에서 경남 국회의원들과 김두관 도지사를 비롯한 관련 공무원들이 배석한 가운데 열린 ‘LH본사 일괄이전을 위한 오찬 간담회’에 참석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본사는 반드시 진주로 일괄 이전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이군현 의원은 LH공사가 진주에 와야 되는 이유를 크게 두 가지로 꼽으면서 그 당위성을 주장했던 바, 첫째로 지역 특성화 차원에서 진주가 최적지라는 점으로 전주는 농업과 생명기능도시이고, 진주는 주택기능도시라는 점을 들었다.

 

둘째로는 주택공사와 토지공사가 경제적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통합했는데 이를 다시 분리하는 것은 논리적으로 맞지 않기 때문에 반드시 일괄해서 진주로 와야 한다는 주장이다.

 

 

  * 고성방송은 olleh(QOOK)-TV 에서 볼 수 있습니다.

olleh-TV 신청은 080-077-5555, 070-7092-0174

한창식 기자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