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복당 충북도당 창당

> 뉴스 > 정치의원뉴스

국민행복당 충북도당 창당

한창식 기자  | 입력 2011-10-27  | 수정 2011-10-27  | 관련기사 건

새로운 사람들이 나서 새로운 대한민국건설을....

 

국민행복당(가칭) 창당준비위원회 허평환(전,국군기무사령관 대표는 10월26일 오후3시 충청북도 영동군 영동문화원에서 내외귀빈과 당원 5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도당 창당대회를 개최하고, 여종수(평화통일국민연합 충북지부장)씨를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국민행복당(가칭)은 지난 8월 29일 서울시당 창당을 시작으로 경기, 경남, 경북, 대전, 울산, 인천시당에 이어 여덟 번째 시 도당을 창당했다.

 

허평환 대표는 격려사에서 “지금 대한민국은 썩은 정치인들 때문에 경제위기, 안보위기, 도덕성위기, 정체성 위기에 빠져 총체적난국에 처해 있다”고 밝히고 “이대로 가면 대한민국이 국가부도를 면할 수 없고 적화통일을 피할 수 없게 된다.”며 “새로운 사람들이 나와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야한다”고 말했다.

 

허 대표는 이어 “국민행복당은 깨끗한 정치, 정직한 정치, 국민을 위한 정치를 펼쳐 대한민국을 지키고 올바른 대한민국을 만들고 남북을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체제로 평화통일 시켜 후손들이 영원히 행복하게 잘 살아가도록 하기위해 창당했다.”고 창당취지를 밝혔다.

 

국민행복당(가칭)창당준비위원회 관계자는 오는 11월27일(일요일) 오후3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중앙당을 창당하고 2012년 총선과 대선에 후보를 낸다고 밝히고 있다.

 

 

한창식 기자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