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정당 후보자들에게 권한다

> 뉴스 > 정치의원뉴스

각 정당 후보자들에게 권한다

한창식 발행인  | 입력 2018-06-03 오후 01:48:54  | 수정 2018-06-03 오후 01:48:54  | 관련기사 건


- 차량 이동하면서 로고송 틀지 말자!

 

74836821f68f5c6_152782013011938819.jpg

 

6.13 선거를 열흘 앞두고 후보들마다 표심을 얻느라 열심인데, 한 가지 권하고 싶은 것이 있다.

 

대부분의 후보들이 유세차를 만들고 거기다 음향시설을 갖추고 더러는 영상물도 보여주고 음성도 들려주고 있다. 무엇보다 후보를 상징하는 로고송을 거의 종일 들려주는 것 같다.

 

그런데 차량이 이동하면서 로고송을 틀어주는 것은 사실 아무런 의미 없고, 유권자들의 심기만 불편하게 할 뿐이다. 물론 자동차가 지나가면서 갑돌이’ ‘갑돌이하면서 떠들고 지나가면 갑돌이 후보 차가 지나가는구나할 수는 있겠지만 갑돌이 뿐만 아니라 갑식이 을돌이 을식이도 지나가면 아무런 효과도 없고 소음만 가중시켜 유권자들로부터 외면 받을 것이 틀림없다.

 

정말 후보를 알리고 싶으면 자동차가 멈춰 선 채 로고송을 들려준 뒤 후보자가 올라 연설을 하고 가면 아주 깊이 유권자 머릿속에 남을 것이다. 이게 원칙이고 그렇게 하는거다.

 

그런데 언제부턴가 막 크게 틀고 갑돌이, 갑돌이만 외치면 유권자 귀에 그것만 남아 갑돌이에게 투표할 것이라고 착각을 하는 모양이다. 이렇게 하면 표 도로 떨어진다. 모두 다 그 후보를 밉다고 한다.

 

이제부터라도 어떤 지점이 확보가 되면 거기다 차를 세우고 로고송 한 번 들려준 뒤 후보자의 음성을 들려주든지 후보자가 연설을 하든지 하는 것으로 해보라.

 

유권자들의 관심이 훨씬 더 높아지고 후보자를 제대로 알리기에 더 효과적이다.

 

차량 이동하면서 로고송을 틀어대는 후보는 믿지 못할 후보로 보면 틀림없다.




한창식 발행인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논평]한반도 대전환, 본격적 추진 단계로 진입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