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의회, 주요현안에 대한 요약보고

> 뉴스 > 정치의원뉴스

고성군의회, 주요현안에 대한 요약보고

고성방송  | 입력 2021-11-16 오후 05:09:22  | 수정 2021-11-16 오후 05:09:22  | 관련기사 건




- 16, 중회의실에서 박용삼 의장 요약보고로 해명

 

고성군의회(의장 박용삼)16일 오후 2, 고성군의회 회의실에서 백신 장려혜택 예산 삭감, 동물보호센터 건립, 유스호스텔 건립 관련과 같은 주요현안에 대한 군의회 형편에 대해 기자들 앞에서 요약보고 했다.

 

박용삼 의장은 백신 장려혜택 예산 삭감에 대해 사업 규모에 상관없이 추진시기를 고려하지 않고 2천만 원씩 떡 갈라주듯 선심성으로 추경예산에 전액 반영하는 주먹구구식 예산 운용에 대해 의원들은 신중한 토의를 거쳐 삭감을 결정했다삭감한 예산에 대해서는 주민들이 원하는 사업들이 완벽히 끝날 수 있도록 내년 당초예산에 다시 심도 있게 심의할 것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1-1 고성군의회, 주요현안에 대한 브리핑_왼쪽부터 최을석, 정영환, 이용재, 김향숙, 박용삼,우정욱, 이쌍자, 천재기 의원.JPG


, 동물보호센터 건립에 대해 의회는 이 사업의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며, 사업을 빨리 해나가기 위해 행정에서 계획한 최초 예정지인 회화면에 동물보호센터 건립 사업비 8억 원과 이와 관련된 공유재산관리계획안을 지난해 연말 가결했으나, 행정은 올해 915일이 되어서야 당초 예정지 주민들이 반대한다는 이유로 농업기술센터로 장소를 변경하겠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 군의회에 공유재산 관리계획을 승인 요청을 함과 동시에 경남도에는 사업포기 절차를 밟는 상식선에서 용납되지 않는 일을 벌이며 동물보호센터 건립 무산의 모든 책임을 의회로 떠넘기고 있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유스호스텔 건립과 관련해서 의회에서는 행정이 제출한 자료와 추진의지를 믿고 예산을 승인했으나 군민들한테서 행정절차 미이행, 수지분석에 대한 항의가 있었다. 이를 해결하고 사업을 해나갈 것을 요구했으나, 주민설득은 제쳐두고 올해 7월 착공식을 연 뒤 10월 공유재산관리계획을 제출했다의회에서는 군민과 의회, 절차를 무시하는 행정에 대한 견제로 공유재산관리계획 가운데 유스호스텔 사항은 삭제하고 수정가결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오늘이라도 행정에서 주민을 설득하고 관련법에 적합하게 추진한다는 소명과 함께 공유재산관리계획을 제출한다면 의회 차원에서 심도 있게 심의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박용삼 의장은 오늘 군수와 의회 사이 간담회가 비공개로 열리기에, 현재 의회와 행정 사이 갈등의 중심점에 있는 주요사항에 대한 정확한 사실관계를 군민들께 미리 설명 드리고자 오늘 요약보고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의회에서는 행정의 독선과 무법한 행위에 대해서는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무관용을 원칙으로 엄정하게 대처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고성방송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군 문화원장 선거가 이상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