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의회 천재기 부의장 불출마 선언

> 뉴스 > 정치의원뉴스

고성군의회 천재기 부의장 불출마 선언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4-28 오후 06:11:01  | 수정 2022-04-28 오후 06:11:01  | 관련기사 건

천재기(증명).jpg

천재기 고성군의회 부의장이 다가오는 동시지방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아래는 천재기 의원의 불출마 선언문 전체이다.

------------------------------------------------------

- 고성군의회 제9대 다 선거구 불출마하며 

 

존경하고 사랑하는 동해·거류 지역구민 여려분!

고성군의회 부의장 천재기입니다.

 

저는 이번 제9대 고성군의회 의원으로 불출마하려고 합니다. 많은 분의 기대를 저버리고 고민 끝에 불출마하게 됨을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지난 4년간 고성군의회 군의원으로서 의정활동을 무사히 마칠 수 있게 도와주신 동해·거류 지역구민 여러분 그리고 정치적 불이익을 감내하면서까지 저와 뜻을 함께해 주신 지지자 분들의 큰 은혜는 결코 잊을 수가 없습니다.

 

격려와 응원으로 함께 해주신 많은 분이 계셨기에 큰 어려움 없이 제8대 군의원으로서의 소임을 다할 수 있었습니다.

 

고맙습니다. 그리고 죄송합니다.

 

8대 고성군의회 의원으로서 지역 현안 사업 중 마무리한 사업도 있지만, 현재진행 중이거나 예산이 확보된 사업 등 임기 내 소임을 다하지 못한 부분은 차기 의원님께서 잘 챙겨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이제 저는 새로운 봉사의 길을 찾아 작은 힘을 나누며 살고자 합니다. 다시 평범한 고성군민으로 돌아가 지역주민 여러분과 소통하고 지역을 위해 봉사하며 살겠습니다. 저의 새로운 시작도 응원해 주시고 함께해 주십시오.

다시한번 그동안 보내주신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저의 경험과 역량이 필요한 곳에서 다시 인사드릴 것을 약속합니다.

 

가내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기원합니다.

 

2022428

고성군의회부의장 천재기 올림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