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학동고분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원 행사 개최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송학동고분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원 행사 개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10 오후 02:44:45  | 수정 2018-10-10 오후 02:44:45  | 관련기사 건

송학동고분군.jpg

 

소가야문화보존회(회장 박재하)는 오는 12, 고성읍 일원에서 고성 송학동고분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원행사를 연다.

 

송학동고분군의 세계유산 등재로 문화적 자긍심을 높이고 이를 관광자원으로 활용하고자 일반인에게 개방하지 않는 송학동고분군을 주 무대로 문화재청의 허가를 받아 이번 행사를 연다.

주민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오후 3시 고성박물관에서 고고학자의 토기이야기’, ‘기술강국, 가야의 성곽을 주제로 한 전문가 강연이 열리고 이어 내가 아는 소가야’, ‘세계유산등재에 바란다를 주제로 학생, 주민이 발표자로 나서는 소가야사 학술세미나가 열린다.

 

저녁에는 고성 송학동고분군에서 세계유산등재기원을 담은 나만의 고분군 에코백 만들기 체험행사가 열린다.

 

이어 각종 문화공연으로 교육과 재미를 찾을 수 있는 소가야 달빛사냥 행사가 열린다. 이 행사에서 문화재 지킴이 위촉식, 군민과 함께 세계유산등재를 기원하는 이벤트 등이 열린다.

 

국가 사적 119호 고성 송학동고분군은 소가야 고성을 대표하는 문화재로 지난 7월 유네스코 세계유산 고분군 후보로 선정됐으며 20217월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