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지정으로 해양치유산업 박차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고성군,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지정으로 해양치유산업 박차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05-11 오후 03:28:52  | 수정 2018-05-11 오후 03:28:52  | 관련기사 건

캡처.JPG

 

고성군이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서 해양치유산업에 박차를 가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대상지역에 고성군이 선정됐다.

 

웰니스 관광은 관광으로 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추구하는 새로운 고부가가치 관광산업 분야이다. 웰니스 관광의 거점을 육성하는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는 지역의 건강, 휴양 등과 관련된 관광자원들을 연계해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사업이다.

 

지난해 10월 해양수산부에서 주최한 해양치유 가능자원 발굴과 실용화 연구 협력 지자체 선정 공모사업에 고성군이 최종 선정됐다.

 

사업비 51억 원을 들여 고려대학교와 합동으로 지역 내 해양치유자원 발굴, 안전성과 기능성 평가, 치유 프로그램 개발, 비즈니스 모델 개발 등 해양치유 가능자원 발굴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고성군,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지정으로 해양치유산업 박차(자란만).jpg

 

해양치유자원 발굴 등 기초연구로 해양치유산업화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고 2020년부터 하일면 자란만 일대 40만면적에 해양치유단지를 조성한다.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대상지로 선정되면서 해양치유산업을 통한 관광 산업의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해양치유산업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신성장동력산업으로 육성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이 한 장의 사진, 뭔가 어색해

최근뉴스